태그 : 이런날괜히오지은노래들으니까미치겠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빗소리, 감기

식당에서 밥을 먹고 나오는데 가늘게 내리던 빗줄기가 갑자기 굵어져서, 말 그대로 들이붓듯 쏟아지더니 급기야 천둥이 번쩍였다. 가까운 건물로 일단 피신했지만 비가 잦아들 것 같지 않아서 그냥 나와서 걸었다. 우산이 있어도 젖었다. 특히 맨발이 축축하게 푹 젖었다.앓고 있다. 어제 아침에 눈을 뜨니 머리가 띵 하고 몸 여기저기가 쑤신 것이 아, 감...
1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1311
69
487367

교환학생 완전정복